주식 투자자들은 3분기 기업 실적 시즌이 끝나면서 관심은 대내외 이벤트로 관심이 이동했다. 현재 미국의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 발표, 미중 정상회담, 한국은행의 금융통화위원회 등 대내외 이벤트가 남아 있는 가운데 대내외 변수로 인해 국내 증시의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고 있다.



미중 정상회담을 앞두고 세계 경제를 압박해온 양국 간 무역 전쟁이 해소 될 수 있다는 기대감이 나오면서 지수가 26일 국내증시는 상승했다.

미중 정상회담에서의 무역분쟁 관련 협상 타결에 불확실성이 있는 반면 기대감 또한 강하게 나타나고 있다. 미국이 중국에 양보하는 듯한 모습이 증시에서 불확실성을 제거해 주는 요인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주요 중앙은행위원들의 발언과 연방공개시장위원회 회의록 공개도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은 한국 증시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요인이기 때문이다.

여러가지 대내외 이벤트는 연말 및 내년 시장 흐름을 좌우 할수 있을 만큼 많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결과에 따라 지수의 변동성은 확대 될 수 있지만 신중한 관점으로 시장에 대응 할 필요가 있다.



이러한 시장 분위기가 점쳐지고 있는 가운데 내재가치 잠재력으로 인한 상승 종목, 그리고 이슈가 예정되어 상승이 불가피한 종목을 발견한 투자자들에게 월 0.4%대 / 연 4.9%부터 시작하는 Stock Loan 상품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금리 상승이 불가피한 이 시기에 연 4.9%로 해당 상품을 이용 할 수 있으며 앞으로의 금리 인상 리스크 및 증권사 신용/미수의 고금리에 대처 할 수 있는 상품까지 있어 많은 투자자들에게 문의가 끊이지 않고 있다.

【NEWS】연말 국내증시 방향을 결정 할 굵직한 대내외 이벤트에 주목!





♣ 나무스탁 "성공한 투자자의 비결" 월 0.4% 대 은행형 상품 공략 확인




[나무스탁 Today’s 이슈종목]

예림당(2,415 +0.21%), 아난티(10,800 -1.37%), 씨트리(5,290 -7.52%), 일신바이오(2,460 +2.07%), 에스에프씨, 혜인(4,810 -0.93%), 진매트릭스(14,750 -1.34%), 동국S&C(5,040 +0.80%), 금호타이어(3,085 +1.82%), 아모레G(53,200 -0.19%)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한국경제신문의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