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투자증권은 2일 신규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인 ‘IBK 팜(FARM)’을 출시했다.

처음 사용하는 고객도 쉽게 쓸 수 있도록 종목, 섹터 및 업종을 키워드로 찾는 통합검색 기능과 종목 시세와 뉴스를 본 후 주문까지 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강화한 것이 특징이라고 IBK투자증권은 설명했다. 특허 출원한 ‘촉알림서비스’ 기능도 추가했다. 주문을 했지만 체결되지 않은 거래가 있을 때 다음날부터 시스템이 자동으로 시세를 모니터링해 주문가에 도달하면 메시지를 발송해 알려주는 서비스다. IBK투자증권 관계자는 “리서치 자료를 실시간 받아볼 수 있는 리포트알림 서비스 등도 도입해 고객 편의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강영연 기자 yy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