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38,100 -0.52%)은 신규고객에 대한 위탁매매부문 영업정지 등과 관련된 내용의 보도에 대해 "차후 금융위원회에서 제재 확정시 공시할 예정"이라고 22일 해명 공시했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