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겸 증권선물위원회 위원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자료 = 금융위)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겸 증권선물위원회 위원장이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자료 = 금융위)

삼성바이오로직스(483,000 +6.86%) 분식회계 여부를 확정할 금융위원회 증권선물위원회가 12일 임시회의를 개최한다.

금융위 관계자는 "금융감독원이 마련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조치안에 대한 면밀한 검토를 위해 12일 오후 4시30분 금융위 대회의실에서 임시회의를 개최한다"며 "임시회의엔 금융감독원만 출석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7일 첫 증선위가 대심제로 진행, 조치 근거가 되는 회계기준의 해석 등 금감원 안건의 내용에 대한 심도있는 논의시간이 부족했다는 판단에서다.

2차 회의는 예정대로 20일에 진행되며 삼성바이오로직스와 금감원, 감사인인 삼정·안진회계법인이 참여하는 대심제로 열린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