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후 3시 예정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금융위원회는 8일 삼성증권(38,150 +2.01%)의 배당착오 처리와 관련해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한다.

이날 오후 3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리는 회의에는 김용범 금융위 부위원장 주재로 증선위원, 자본시장국장, 자본시장과장, 금감원 증권 담당 임원 및 금융투자검사국장, 거래소 유가증권시장 담당 임원, 예탁원 예탁결제 담당 임원 등이 참석한다.

회의에서는 삼성증권 배당착오 처리 경과 및 원인, 매매체결된 주식관련 결제 이행 등 문제 점검, 매매 제도 및 시스템 등 문제점 점검, 기관별 향후 대응 방안 등이 논의될 예정이다.

금융위는 회의 후 논의 결과는 오후 4시쯤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