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익수 하이투자증권 사장

주익수 하이투자증권 사장

주익수 하이투자증권 사장(사진)의 연임이 결정됐다.

하이투자증권은 지난 6일 이사회를 열어 주익수 현 사장을 대표이사 후보로 결정했다고 7일 밝혔다.

주 사장은 오는 29일 예정된 정기주주총회에서 재선임 안건이 통과될 경우 연임하게 된다.

주 사장은 그동안 하이투자증권의 매각 과정 중에도 부동산금융 등 투자은행(IB)부문을 중심으로 대체투자(AI)와 기업금융의 시장 경쟁력을 확대해 회사 수익원의 다변화와 수익성 제고를 이끌었다.

또 리테일 부문의 제도 개선, 신규 사업 진출, 영업점 재편 및 저수익 고비용의 인력구조 개편 등 회사의 체질개선 작업도 병행해 실적 개선의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주 사장은 서울대 경영학과와 미국 미시간대 경영학 석사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 위스콘신 주립대 경영학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이후 현대증권 뉴욕법인장과 국제영업본부장을 지냈으며 하나금융투자에서 자본시장본부장, IB대표를 거쳐 2016년부터는 하이투자증권 사장을 맡고 있다.

김소현 한경닷컴 기자 ks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