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일주일 연기된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23일 주식시장 개장과 마감 시간이 1시간씩 늦춰진다.

한국거래소는 수능시험일에 증권시장 및 파생상품 시장의 거래시간을 임시 변경한다고 21일 밝혔다.

유가증권·코스닥·코넥스 시장은 개장 시간이 오전 9시에서 10시로 1시간 늦춰진다. 마감 시간도 오후 3시30분에서 4시30분으로 1시간 순연된다. 장 개시 전 시간외시장의 시작 및 마감 시간도 1시간 늦어지고, 장 마감 후 시간외시장 역시 1시간 미뤄진 오후 4시40분에 시작해 6시에 마감한다.

파생상품시장의 경우 주식 및 금리 관련 상품은 개장과 장 종료 시간이 1시간씩 늦춰진다.

그러나 일부 파생상품 및 일반상품 시장은 개장시간만 늦추거나 거래시간을 변경하지 않기로 했다. 통화상품 및 미국달러플렉스선물 및 금선물은 개장 시간만 10시로 미룬다. 돈육선물 및 석유시장및 배출권 시장은 거래 시간을 변경하지 않는다. 야간시장도 개장 시간만 1시간 연기하기로 했다.
자료=한국거래소

자료=한국거래소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3Ca%20href%3D%22mailto%3Ablooming%40hankyung.com%22%3Eblooming%40hankyung.com%3C%2Fa%3E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