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티네트웍스는 크로스옵트멕시코(CROSSOPT Mexico)와 13억5000만원 규모의 AT&T 멕시코향 FTTA용 광케이블 및 광접속자재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이번 계약 규모는 지난해 매출의 12.8%에 해당하며 계약기간은 오는 9월10일까지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