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證, 위탁가정과 함께하는 나눔행사 가져

가정의 달 맞아 가정위탁에 대한 관심 높이는 따뜻한 금융 선보여

KB증권(사장 윤경은, 전병조)은 서울 여의도 사학연금회관에서 보건복지부, 중앙가정위탁지원센터와 함께 ‘제14회 가정위탁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22일 밝혔다.

KB증권은 가정의 달을 맞이해 위탁아동 30명에게 인당 6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으며, 더불어 수족관(아쿠아플라넷63) 관람권 지원을 통해 350여명의 위탁가정에게 문화체험기회도 선사했다.

기념식은 특히 위탁가정 및 위탁아동, 아동단체 관계자뿐만 아니라 일반시민까지 참여했으며 우수 아동 장학금 전달, 유공표창 및 모범아동 시상, 가족간에 친밀감을 높여주는 가족사랑 이벤트, 축하공연 및 문화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돼 500여명이 함께하는 축제의 장이 된 것으로 전해졌다.

KB증권 관계자는 “이번 후원이 위탁아동들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어주어 ‘베풀 줄 아는 따뜻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이웃에게 나눔의 문화를 실천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