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C투자증권(9,920 -0.80%)은 메리츠종금증권 금융투자사업본부장 등을 역임한 함형태 씨를 IB사업본부장 전무로 임명했다고 3일 밝혔다.

함형태 신임 본부장은 서울대학교를 졸업했으며, 1992년 동양종합금융에 입사해 한누리투자증권, 신영증권 등을 거쳐 2015년부터 메리츠종금증권 금융투자사업본부장을 지냈다.

함 본부장은 약 25년동안 금융업계에 종사하면서 탁월한 추진력을 바탕으로 다수의 업적을 이룬 IB 업계의 베테랑이란 설명이다. ECM DCM M&A 등 전통적인 IB업무 뿐 아니라 PEF, 국내 및 해외 부동산 투자 등에 강점을 가진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