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증권(사장 윤경은)은 6일 저소득 가정 아동들의 영양지원을 위해 '사랑을 담은 ISA'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전달식은 네 번째 사랑을 담은 ISA 나눔 행사로, ISA 가입고객 3만명 돌파를 맞아 국제 구호개발 NGO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에 2000만원의 성금을 기부했다고 이 증권사는 전했다.

기부한 성금은 저소득 가정 아동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사용된다. 균형 잡힌 성장 발달을 위한 제철 식재료 키트와 영양제 제공은 물론 가정의 정서적 유대감 형성을 위한 외식상품권과 정기 모니터링을 통한 식습관 및 건강상태 체크 프로그램도 함께 지원될 예정이다.

사랑을 담은 ISA는 ISA 가입고객 1명당 3000원씩 현대증권이 전액 적립, 고객에게 받은 사랑을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나누는 사회공헌 캠페인이다. 올해 총 4회에 걸쳐 8000만원의 성금을 기부하는 등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윤경은 사장은 “연말연시를 맞아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작은 희망을 전달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다가오는 2017년에도 지속적인 나눔과 사랑으로 따뜻한 금융을 적극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