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반도체(8,700 0.00%)는 5일 재무구조 개선 및 경영안정화를 위해 최대주주 박명순씨로부터 현금 10억2300만원을 수증했다고 공시했다. 이는 자기자본대비 19.29%에 해당하는 규모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