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증권(사장 윤경은)은 21일 KB캐피탈(사장 박지우)과 업무제휴를 통해 ‘신차 장기렌터카 상품인 'KB렌터카'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KB렌터카는 현대증권 계좌를 보유한 고객을 대상으로 매월 가격 경쟁력이 뛰어난 특판 상품으로 구성 될 예정이며 현대증권 고객이라면 누구나 홈페이지, 모바일, 스마트고객센터를 통해 간편하게 신청할 수 있다.

장기렌터카는 적은 초기 비용 부담으로 경제적인 차량 구매를 원하는 고객, 사고처리 등 차량관리 고민 없이 드라이브를 즐기고 싶은 고객, 트렌드에 따라 차량을 바꾸는 고객, LPG차량을 이용하여 유류비 절감을 누리고 싶은 고객, 보험료가 높은 고객에게 적합하다.

현대증권은 KB렌터카 출시와 함께 KB렌터카 출시기념 이벤트도 함께 진행한다.

이벤트는 현대증권 위탁 또는 CMA 계좌에서 월렌트료 자동 이체시 매월 1만원 캐시백 (최대 12개월), 장기렌터카 계약 시 고급 2채널 블랙박스 및 전면, 측후면 썬팅 무상제공, 2000·5000만원 이상 차량 계약 시 각각 3·5만원의 주유상품권 제공, KB렌터카 상담 신청 및 ‘개인(신용)정보제공’동의 시 모바일 커피 상품권 제공 등의 혜택으로 구성되며 2017년 3월31일까지 진행된다.

윤경은 현대증권 사장은 “KB렌터카는 체크카드 신용대출 서비스인 'able 스타론'에 이은 KB캐피탈과 두 번째 제휴상품”이라며 “향후 KB금융(41,500 +2.85%)그룹 계열사간 강점을 결합한 시너지 상품 및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고객 만족도를 제고 할 것”이라고 전했다.

KB렌터카 신청 및 기타 자세한 사항은 현대증권 홈페이지(http://www.hdable.co.kr)를 참조하거나 전국 각 지점 및 스마트고객센터(1588-6611)로 문의하면 된다.

정현영 한경닷컴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