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 자산관리 시스템인 로보어드바이저(Robo-advisor)를 활용하는 개인종합자산관리계좌(ISA) 상품이 다음달 최초로 출시된다.

2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KDB대우증권은 내달 중순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하는 일임형 ISA 상품을 업계 최초로 출시한다.

일임형은 신탁형과 달리 구체적인 자산 운용권을 해당 금융사에 맡기는 상품이다.

현재 일부 은행과 증권사에서 로보어드바이저를 기반의 랩 어카운트(일임 상품)나 신탁 상품을 내놓고 있다. 그러나 한 계좌에 여러 금융상품을 담아 운용하며 절세혜택을 누릴 수 있는 ISA 관련 로보어드바이저 상품은 아직 나오지 않았다.

대우증권은 검증된 로보어드바이저 전문 투자자문사의 운용상품을 재판매하는 방식으로 일임형 ISA에 특화된 상품을 만들어 출시할 계획이다. 또 최소 가입 비용을 500만원까지 낮춰 로보어드바이저에 관심 있는 투자자들의 부담을 낮출 예정이다.

다른 증권사들도 ISA 고객 유치에 총력을 쏟고 있는 만큼 로보어드바이저 상품 출시를 서두르고 있다.

삼성증권은 이르면 이달 안에 로보어드바이저 기반의 상품을 출시할 예정이며 뒤이어 ISA용 상품도 내놓을 예정이다.

NH투자증권도 ISA 일임 상품에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현재 자체 개발한 'QV 로보어카운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투자일임업 자격을 얻는 단계인 은행권도 내달 중 일임형 ISA 판매에 나설 예정이다

금융당국은 증권사 10곳과 은행 4곳이 올해 안에 로보어드바이저에 바탕을 둔 자산 관리서비스에 본격적으로 나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들 금융사 중 상당수는 로보어드바이저를 활용한 ISA용 상품을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