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하우시스는 24일 서울 여의도 국제금융센터에서 제7회 정기주주총회를 열었다.

LG하우시스는 사내이사로 오장수 사장을 재선임하고 이동언 CFO(상무)를 새로 선임했다.

사외이사로는 김영대 서강대 경제학부 교수가 새로 선임됐다.

이와 함께 보통주 1천800원, 우선주 1천850원의 배당을 확정했다.

오장수 사장은 "지난해 어려운 사업환경에도 혁신활동과 미래 준비를 적극적으로 추진했다"며 "올해는 작년보다 어려운 사업환경이 예상되지만 사업구조를 고도화하고 실행력 강화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에너지 세이빙 및 친환경 건축자재 수요 증가, 자동차 연비 규제 강화로 인한 경량화 소재 적용 확대 등 시장의 상황을 주시하고 기회를 발굴해 위기를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nomad@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