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증시가 오후 들어 급락하고 있다.

21일 상하이종합지수는 오후 한 때 하락폭을 4.6%까지 키워 3,500선 아래로 주저않았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오후 2시23분(한국시간) 현재 전날보다 3.99% 떨어진 3,518.18을 나타냈다.

선전종합지수는 2,050.44로 4.87% 하락했다. 홍콩 항셍지수도 22,205.33으로 2.43% 내렸다.

일본 닛케이평균주가는 1.79%, 대만 가권지수는 2.75% 떨어졌다.

최인한 한경닷컴 기자 janus@ha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