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례 없는 초저금리 시대를 맞아 값싼 대출을 활용해 재테크를 하려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상가·오피스텔 등 월세를 받을 수 있는 부동산을 구입하거나 주식에 투자하려고 빚을 내는 중이다. 주식·채권 등을 담보로 하는 대출 잔액이 지난달 10조5500억원으로 사상 최대 규모로 늘어난 것이 단적인 예다.
초저금리 재테크 시대…내 투자자금 활용 방법은?
김대종 세종대 교수는 "저금리로 이자 부담이 줄었다고 빚을 내서 투자를 하는 사람들은 위험하다"면서 "향후 미국이 금리를 올리게 되면 국내 금리도 오를 가능성이 높고, 주가의 하락 장세가 시작되면 이중고를 겪게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저축은행이나 캐피털사 등에서 취급하는 스톡론(stock loan·연계신용거래)도 무섭게 불어나고 있다. 지난 4월 스톡론 잔액은 사상 처음 2조원을 돌파했다. 작년 초(1조3552억원)와 비교해 50% 이상 늘었다. 스톡론은 주식 보유 금액의 최대 300~400%까지 돈을 빌릴 수 있어 공격적인 성향의 투자자들이 선호한다.

이처럼 대출한 자금으로 주식 투자를 하면, 주가가 오를 땐 대박이지만, 하락할 경우 빚을 감당하지 못하게 되면 증권사에서 반대 매매에 들어가 깡통 계좌로 전락하게 된다.

CAP스탁론에서는 연 3.1%의 최저금리로 연계신용대출을 통하여 거래할 수 있다. 또한 증시가 하락하면서 증권사 신용대출 반대매매가 임박한 고객의 경우 해당 주식을 팔지 않고 연 3.1% 저금리로 대환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해당 종목에 대해 한종목 100% 집중투자, ETF 거래가 가능하며, 마이너스 통장식으로 타사보다 좀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은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우리투자증권, 유안타증권 (구 동양증권), 대우증권, KB투자증권, 현대증권, 유진증권, LIG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투자증권 등 국내 메이저 증권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의 상품관련 문의사항은 1644-1896 로 전화하면 상담원을 통하여 자세히 확인 할 수 있다. 이외에도 부산방직, 세진전자, , , , , , 삼성테크윈, , , , , , Simpac Metalloy, , , , , 코오롱머티리얼, 등 문의가 많다고 한다.

- 연 3.1% 업계 최저금리

- 최고 3억원, 본인자금의 300%까지

- 한종목 100% 집중투자

- 미수/신용대환대출

- ETF등을 포함한 1500개 종목 거래 가능


※한경닷컴CAP스탁론 상담센터 : 1644-1896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