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시장의 과열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높다. 급증하는 신용융자에 더불어 시장 과열의 신호가 여럿 포착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양기인 신한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은 “신고가를 경신하는 코스닥 업체들도 많지만 동시에 투자유의 종목과 투자경고 종목들이 속출하고 있다”며 “이 같은 상황은 이미 코스닥 시장이 과열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신호”라고 설명했다. 이어 “제약·바이오·헬스케어 업체 위주로 주가가 급등하고 있지만 실적과 업황이 제대로 뒷받침되지 않는 업체들이 많아 개인투자자들의 피해가 우려된다”고 말했다.

실제 코스닥 상장사 중 흑자를 내는 기업의 비중은 점차 줄고 있다. 한국금융연구원에 따르면 2010년 75.4%에 달했던 흑자기업의 비중은 2011년 73.9%, 2012년 72.4%, 2013년 70.3%로 해마다 감소했다. 지난해 상반기에는 68.2%로 떨어졌다.
김영도 한국금융연구원 연구위원은 "코스닥 시장의 체질 개선과 대형화라는 긍정적 요인이 시장 활성화를 주도하고 있다”며 “코스닥 활성화를 지속하기 위해서는 상장기업의 수익성 검증 등 개별 투자자들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김영준 교보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지금은 코스닥지수가 부담권에 있지만 개인투자자들이 지속적으로 종목 선별에 노력을 기울인다면 여전히 시장에 투자할 종목은 많을 것”이라고 조언했다.

CAP스탁론에서는 연 3.1%의 최저금리로 연계신용대출을 통하여 거래할 수 있다. 또한 증시가 하락하면서 증권사 신용대출 반대매매가 임박한 고객의 경우 해당 주식을 팔지 않고 연 3.1% 저금리로 대환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고 한다. 해당 종목에 대해 한종목 100% 집중투자, ETF 거래가 가능하며, 마이너스 통장식으로 타사보다 좀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코스닥 투자, 종목 선별에 노력 기울여 스탁론 투자해야…
CAP스탁론은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우리투자증권, 유안타증권 (구 동양증권), 대우증권, KB투자증권, 현대증권, 유진증권, LIG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투자증권 등 국내 메이저 증권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의 상품관련 문의사항은 ☎ 1644-1896 로 전화하면 상담원을 통하여 자세히 확인 할 수 있다. 이외에도 , , , , , 아큐픽스, 이젠텍, , 루보, , , , , , 피엘에이, , , 대신증권우, , 등 문의가 많다고 한다.

- 연 3.1% 업계 최저금리
- 최고 3억원, 본인자금의 300%까지
- 한종목 100% 집중투자
- 미수/신용대환대출
- ETF등을 포함한 1500개 종목 거래 가능


※한경닷컴CAP스탁론 상담센터 : 1644-1896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