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가증권시장에서 어제 가스관 관련주인 하이스틸은 지난 27일에 이어 이틀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다. 코스닥시장에서 대동스틸도 3.74% 오른 3885원으로 강세를 보이며 마감했다. 우원개발도 가격제한폭까지 급등했다.

이들 업체는 AIIB를 통해 중국이 추진하려는 신 실크로드 사업에서 인프라 투자가 늘어날 것이란 전망에 수혜주로 지목됐다.

또 다른 수혜주로 꼽히는 건설주도 대부분 강세다. 유가증권시장에서 대우건설과 GS건설 등은 3.05%, 4.97% 오르며 마감했고 현대건설과 대림산업도 2%~3%가량 상승했다. 특수건설은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았다.

조윤호 동부증권 연구원은 "한국의 AIIB 참여 결정은 건설사들에겐 아시아 인프라 사업 참여의 기회를 확대하는 것"이라며 "인프라 사업에서 중국 업체의 높은 경쟁력을 고려한다 하더라도 수주 기회가 늘어남을 부인할 필요는 없다"고 설명했다.

CAP스탁론에서는 연 3.1%의 최저금리로 연계신용대출을 통하여 거래할 수 있다. 또한 증시가 하락하면서 증권사 신용대출 반대매매가 임박한 고객의 경우 해당 주식을 팔지 않고 연 3.1% 저금리로 대환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

해당 종목에 대해 한종목 100% 집중투자, ETF 거래가 가능하며, 마이너스 통장식으로 타사보다 좀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은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우리투자증권, 유안타증권(구, 동양증권), 대우증권(9,190 +0.44%), KB투자증권, 현대증권, 유진투자증권, LIG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투자증권, NH농협증권 등 국내 메이저 증권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
[투데이 스탁론] AIIB 수혜주로 가스, 건설 들썩여

CAP스탁론의 상품관련 문의사항은 ☎ 1661-4897 로 전화하면 상담원을 통하여 자세히 확인 할 수 있다. 최근에 문의가 많은 종목으로는 신일산업(2,085 +1.71%), SK하이닉스(123,500 +2.92%), 대우증권, LG디스플레이(21,650 0.00%), 태광(10,650 -0.47%), S&T홀딩스(17,800 +1.42%), 솔라시아(4,005 +1.65%), 랩지노믹스(31,350 -3.98%), 바이오스마트(5,280 -2.22%), 코리아나(3,920 +0.38%), MPK(779 +2.37%), 인피니트헬스케어(7,290 -1.35%), 에스엠(74,700 +1.91%), 에스에프에이(36,350 -0.14%), S-Oil(89,600 +1.70%), 한국콜마(41,550 +1.47%), 삼성중공업(5,660 +1.25%), 현대건설, 사조대림(26,400 -0.38%), 아가방컴퍼니(5,420 +4.03%) 등이 있다.


- 연 3.1% 업계 최저금리

- 최고 3억원, 본인자금의 300%까지

- 한종목 100% 집중투자

- 미수/신용대환대출

- ETF등을 포함한 1500개 종목 거래 가능


※ CAP스탁론 상담센터 : 1661-4897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