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닥이 600선에 안착한 이후 650선까지 상승했다. 코스닥의 강세는 헬스케어 섹터, 특히 바이오 테크 업종의 급등에 기인한 바가 크다. 바이오 테크 업종은 저출산, 고령화 시대에 차기 시장을 선도해 나갈 산업으로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주목을 받는 산업 중 하나로 손꼽힌다. 특히 미국시장에서의 강세가 두드러져 보인다. 2010년 이후 지난 5년간 미국시장에서 바이오테크 업종은 324% 가까운 상승세를 보였다.

글로벌 트렌드에 발맞추어 우리나라에서도 당 업종은 소비 트렌드 변화에 기반한 차기 선도 업종으로서 주목 받았다. 특히 올해부터는 정부지원과 함께 바이오 시밀러 특허 개방에 따라 시장의 관심이 더욱 집중되어 있다. 코스닥 내의 헬스케어 업종 비중이 급격하게 성장하고 있는 바, 2010년 전체의 9%에 불과하던 마켓 비중은 2015년 19%까지 확대되었다.

문제는 지수가 단기에 급등하는 모습을 보이자, 시장에서는 이를 놓고 적정한 가격인지에 대한 고민이 깊어지고 있다. 지난 2014년 초, 미국 나스닥 지수 역시 바이오테크 주도의 지수급등 이후 가격 부담으로 조정 받은 사례가 있기 때문이다. 나스닥 지수는 2013년부터 14년 3월까지 약 15개월간 50% 가까운 상승세를 보인 뒤 가격 부담으로 급락하여 약 6% 가까운 조정을 받았다. 같은 기간 나스닥 지수의 상승을 주도한 바이오테크 업종은 90%의 상승 뒤 10%가까운 조정을 받았다. 2014년 이후 현재까지 코스닥은 30% 넘는 상승세를 보이고 있으며, 코스닥의 상승세를 주도하고 있는 헬스케어 업종은 75%의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코스닥 헬스케어주 급등, 단기 조정도 염두…매입자금은 어떻게?

CAP스탁론에서는 연 3.1%의 최저금리로 연계신용대출을 통하여 거래할 수 있다. 또한 증시가 하락하면서 증권사 신용대출 반대매매가 임박한 고객의 경우 해당 주식을 팔지 않고 연 3.1% 저금리로 대환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고 한다.

해당 종목에 대해 한종목 100% 집중투자, ETF 거래가 가능하며, 마이너스 통장식으로 타사보다 좀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은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우리투자증권, 유안타증권 (구 동양증권), 대우증권, KB투자증권, 현대증권, 유진증권, LIG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투자증권 등 국내 메이저 증권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의 상품관련 문의사항은 ☎ 1644-1896 로 전화하면 상담원을 통하여 자세히 확인 할 수 있다. 이외에도 위노바, 온세텔레콤(573 +0.88%), 이스트아시아홀딩스, 인피니트헬스케어(7,010 +0.86%), 슈넬생명과학(872 +2.11%), 키스톤글로벌(1,515 +5.57%), 아남전자(2,290 +1.33%), 경인양행(6,230 +1.47%), 유진투자증권(3,715 +1.64%), 유안타증권, 건설화학(22,050 +1.85%), 인터지스(3,480 +1.90%), SJM(4,375 +1.86%), 지에스인스트루(1,225 0.00%), 전파기지국(3,085 +2.49%), 금오엔티, 파라텍(2,490 +2.05%), 위닉스(19,750 +1.28%), 넥스트아이(1,340 +1.13%) 등 문의가 많다고 한다.


- 연 3.1% 업계 최저금리

- 최고 3억원, 본인자금의 300%까지

- 한종목 100% 집중투자

- 미수/신용대환대출

- ETF등을 포함한 1500개 종목 거래 가능


※한경닷컴CAP스탁론 상담센터 : 1644-1896

바로가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