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주요 기관투자가들이 배당주·가치주 및 사회 책임 투자에 대한 투자 비중을 늘릴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국민연금의 국내 주식의 투자 비중은 20%로 2014년과 2015년이 같지만 운용 자산의 증가에 따라 약 9조3000억 원이 국내 주식에 추가로 집행될 것으로 예상된다.
2015 기관 투자 늘어날 듯…주식매입자금 어떻게 활용해야하나

사학연금은 국민연금과 마찬가지로 기금 규모 확대 국면에 속해 있다. 2000년 2조 원이었던 운용 자산은 2014년 10월 12조 원까지 6배 증가했다. 주식 자산의 투자 비중은 같은 기간 16%에서 26%까지 증가했으며 채권비중은 50%까지 줄었다.

올 해 국민연금은 신규 지수를 개발을 위해 배당주·가치주·사회책임투자 등 3개 신규 투자 유형의 지수 사업자 3곳을 선정했다. 배당주 지수 사업자는 한국거래소, 밸류형 지수 사업자는 MSCI, 사회책임투자 지수 사업자는 에프엔가이드가 우선 협상 대상자로 선정됐다. 벤치마크로 활용할 지수가 최종 확정되면 연·기금과 보험사 등의 해당 유형에 대한 투자가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

CAP스탁론에서는 연 3.1%의 최저금리로 연계신용대출을 통하여 거래할 수 있다. 또한 증시가 하락하면서 증권사 신용대출 반대매매가 임박한 고객의 경우 해당 주식을 팔지 않고 연 3.1% 저금리로 대환상품을 이용할 수도 있다. 해당 종목에 대해 한종목 100% 집중투자, ETF 거래가 가능하며, 마이너스 통장식으로 타사보다 좀더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은 키움증권, 하나대투증권, 우리투자증권, 유안타증권 (구 동양증권), 대우증권, KB투자증권, 현대증권, 유진증권, LIG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 신한투자증권, SK투자증권 등 국내 메이저 증권사에서 이용할 수 있다.

CAP스탁론의 상품관련 문의사항은 ☎ 1644-1896 로 전화하면 상담원을 통하여 자세히 확인 할 수 있다. 이외에도 모두투어(19,550 +1.30%), KTH(7,050 +2.17%), 서원인텍(6,400 +2.40%), OCI머티리얼즈(402,900 0.00%), 리노공업(201,300 +1.67%), 제이콘텐트리(51,100 +2.20%), 휴온스(38,150 -2.05%), 평화정공(9,410 +1.84%), 매일유업(8,780 -0.11%), 태광(10,600 +4.43%), CJ(80,300 +0.38%) E&M, 네오위즈게임즈(31,650 +6.75%), 유진테크(48,300 +0.84%), 휴맥스(4,325 +1.76%), 안랩(66,000 +0.61%), 코미팜(8,230 +0.73%), 한글과컴퓨터(33,150 +14.31%), 차바이오텍(17,950 +2.57%), 뷰웍스(36,250 +2.11%), 해성산업(13,200 +1.54%) 등 문의가 많다고 한다.

- 연 3.1% 업계 최저금리

- 최고 3억원, 본인자금의 300%까지

- 한종목 100% 집중투자

- 미수/신용대환대출

- ETF등을 포함한 1500개 종목 거래 가능

※한경닷컴CAP스탁론 상담센터 : 1644-1896

바로가기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