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자산운용은 오는 15일자로 상장지수펀드(ETF) 4개의 보수를 전격 인하한다고 14일 밝혔다.

우리운용의 대표상장지수펀드인 KOSEF 200 ETF의 경우 총 보수를 기존 34bp(1bp=0.01%) 에서 15bp로 19bp 인하한다. KOSEF 고배당과 KOSEF Banks, KOSEF IT의 총 보수도 기존 50bp에서 40bp로 내린다.

우리운용은 지난 12월부터 ETF 경쟁력 강화를 위해 ETF 컨설팅팀을 신설했다. 대고객 서비스 제고와 마케팅전략 실행을 구체화해 ETF를 활용한 자산배분 전략 및 ETF 제휴 상품 개발을 전담하도록 했다.

차문현 우리자산운용 대표는 "ETF에 대한 관심과 투자가 지속적으로 늘어나고 있는 상황에서 KOSEF 200 등 대표 지수형 상품들의 보수 인하 및 안정적인 포트폴리오 운용을 통해 ETF가 장기투자자들에게 적합한 상품이 될 수 있도록 회사의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차 대표는 "이와 더불어 현재 출시 준비중인 인디아 ETF와 같은 해외상품 개발을 통해 다양한 자산배분 전략을 선보이며 원조 ETF 자산운용사의 명예를 회복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김효진 기자 jinh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