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스(3,930 +6.36%)와 에이디칩스는 11일 각 사가 보유하고 있는 시스템반도체(SoC) 개발에 필요한 IP(지적재산권) 사용에 대해 전략적 기술제휴를 맺고 상호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미지스는 에이디칩스가 세계 최초로 개발한 EISC(32비트 내장형 마이크로 프로세서) 플랫폼 기술 적용으로 앞으로 보급형 터치 컨트롤러 및 소비자용 범용 마이크로컨트롤러유닛(MCU) 개발에 힘을 실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이디칩스도 이미지스의 고품질 비디오 엔코더 기술을 자사의 멀티미디어 프로세서에 적용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히다.

김정철 이미지스 대표는 "양사가 보유한 전문 기술에 대한 상호 협력으로 해외로부터 IP 도입에 따른 개발비를 절감할 수 있게 됐다"며 "시스템반도체 설계 기간이 단축돼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한민수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