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전선(1,580 +1.61%)은 17일 자동차부품업체 인수·합병(M&A) 추진 보도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에서 "내부적으로 검토하고 있으나, 현재까지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정현영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