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뉴스의 1면을 살펴보면 하루에도 몇 개의 테마주들이 올라오면서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그리고 개인투자자들은 주목받는 테마주들을 골라 투자에 나선다. 그러나 테마주에 투자하는 대다수의 개미들은 수익을 올리기는커녕 큰 손해를 입는 경우가 많다. 정보에 빠른 기관과 외국인이 미리 종목을 매집한 후에 뉴스를 보고 따라온 개미들에게 물량을 떠넘기고 이탈해버리기 때문이다.
‘테마주’로 무장한 개미들. “내가 만만하게 보여?”

하지만 개인투자자들은 이에 대응할 마땅한 수단이 없어 주식투자를 하면서도 항상 답답한 심정이었다. 그런데 최근 개미들도 얼마든지 테마주를 미리 포착해 선점할 수 있다고 주장하는 주식고수가 나타나 개인투자자들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날카로운 시장분석으로 주식시장에서 큰 수익을 올리며 ‘송지헌의 사람in’을 비롯한 각종 언론매체에 주식고수로 소개된 ‘행복배달’ 이종형씨가 바로 그 주인공이었다.

이종형씨는 “실제 주식시장에서 좋다고 하는 종목은 이미 호재가 주가에 반영되어 크게 오른 상태”라고 이야기했다.

실적이나 뉴스처럼 눈에 보이는 호재에 뛰어들면 이미 늦었다는 것이다. 때문에 그는 개인투자자들을 위해 뉴스와 정보 분석을 통해 가까운 시일에 이슈가 될 테마주를 선별, 카페를 통해 개미들에게 무료로 공개하고 있었다.

실제로 이종형씨가 활동하는 주식카페에서는 그의 분석 리포트를 통해 미리 테마주를 선점해 큰 수익을 올린 사람들의 이야기를 쉽게 찾아볼 수 있었다. 또한 이종형씨는 ‘실시간 장중리딩’ (http://cafe.naver.com/ustock)을 통해 발굴한 종목들의 최적 매매타이밍을 알려 줌으로써 개인투자자들이 최대의 수익을 낼 수 있도록 끝까지 책임지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었다.

이런 이야기가 투자자들 사이에 입소문을 타고 퍼지면서 봉사를 시작한지 불과 1년 만에 14만 명이 넘는 사람들이 이종형씨의 분석 리포트를 찾을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었다.

그러나 여기서 만족하지 않고 다음 테마주 분석에 집중하고 있는 ‘행복배달’ 이종형씨는 분석이 끝나는 대로 무료방송 (http://ubestone.com/diagnosis/diagnosis.php)을 통해 대박 테마주를 공개할 예정이니 성공투자를 꿈꾸는 투자자라면 반드시 놓치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앞으로도 개미들의 원금회복과 인생역전을 위해 봉사하겠다고 밝힌 ‘행복배달’ 이종형씨는 최근 주목받는 현대차(229,000 -0.43%), 셀트리온, 유니슨, 삼영엠텍, 한국정보통신, 동아화성, 고려반도체, 대원전선, 와이솔, 에임하이 등의 종목들도 적절한 매매타이밍을 통해 높은 수익을 이끌어낼 수 있다며 강한 자신감을 나타냈다.

※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자료입니다. 제공 : 유베스트원 (http://www.ubestone.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