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 14일 정기주주총회 및 이사회 결과 정만원 대표이사에서 하성민·서진우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됐다고 공시했다.

하성민 대표는 SK텔레콤 경영기획실장, MNO CIC 사장을 지낸 바 있으며, 서진우 대표는 SK텔레콤 GMS CIC 사장, S&I CIC 사장 등을 역임했다.

한경닷컴 김다운 기자 kdw@hankyung.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