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시전문가로 활동중인 베스트전문가 [급등정보]는 투자전략을 통해 9월 증시에 관한 주력테마로 신종플루와 관련 된 다음과 같은 견해를 피력하고 있다.

1600선 돌파 후 조정을 보이는 코스피시장과 다르게 코스닥시장은 신종플루라는 초대형 테마로 개별장세가 펼쳐지고 있다. 매일 집계발표되는 사망자수, 그리고 W.H.O의 신종플루 2차 대유행 경고 등, 현 외부환경은 9월에도 신종플루 테마가 강하게 증시상승을 이끌게 하는 분위기이다.

오늘 추천할 종목은 신종플루 테마에서 3차 급파동을 이끌어 갈 차기 신대장주이며, 신종플루 테마에 숨어있는 종목 중 실제 매출이 일어날 수 있는 최고의 신종플루 연관종목으로 향후 정부 정책수혜를 받을 기업이다.

동사는 현재 수백원대의 저가주로 시장에 알려질 경우 모든 매기가 집중되어 세력의 수급을 통해 수천원대 주가로 급등할 것 이다. 특히 영업이익이 현 수준의 2배 증가가 예상되는데 이는 신종플루의 예방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기술과 제품을 보유하고 있어 정부에서도 정책적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신종플루처럼 강력한 테마의 경우 시장에서 아직 노출되지 않은 저가의 상승 테마종목을 매수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투자포인트라는 점을 강조하는 바이다.

지금까지 간략히 언급한 동사의 추천이유를 다음과 같이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첫째, 세계 수출이 폭발적으로 일어나는 신종플루의 최대 수혜주!
완전히 시장의 판도를 뒤흔들어 놓을 상품을 개발하여 해외수출이 폭증하는 기업이다. 특히, 기적같이 신종플루의 최대 수혜가 될 제품을 가지고 있으며, 전세계에 센세이션을 일으키며 폭발적인 수출을 이룩하고 있다.

둘째, 연말, 1000%상승의 영업이익이익을 달성예상! 최고의 바이오 회사!!
동사는 각종 뉴스와 증권사 리포트에서 찬사를 아끼지 않는 종목이다. 특히, 신종플루의 예방에 절대적으로 필요한 기술과 제품을 보유하고 있다. 작년 영업이익이 무려 300%이상 늘어났으며, 올해 2사분기까지 폭발적인 이익률을 기록하고 있는데, 연말에는 1000%이상의 이익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되는 회사이다.

셋째, 현 수백원대의 저가주! 수급이 붙으면 수만원은 시간문제!
동사는 안정적인 수익뿐만 아니라 신종플루의 제품과 여러 바이오기술에 대한 특허로 인해 보수적으로 잡아도 2015년까지 영업이익이 연평균 30%이상 증가가 예상된다. 그 규모는 실로 놀라울 정도인데, 현재 주가는 백원대를 유지하고 있다. 탄력이 붙는다면, 수만원의 주가형성은 시간문제이다.

넷째, 시장에서 비공개된 신종플루 특급수혜주!!
해당 종목을 추천한 가장 큰 이유인 신종플루 관련 아직 시장에 비공개된 종목이다. 신종플루에 대한 인식이 확산되면 폭발적인 상승은 당연히 일어날 것이다. 이제 실적에서나 미래 고부가가치적 제품의 생산측면에서 본다면 향후 주가는 급격한 상승과 함께 최소 10배이상의 상승여력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다섯째, 몇 년만에 찾아온 절호의 매수기회!
시장에 비공개된 만큼 현재 수급상 너무나 놀라울 정도로 에너지가 모아지고 있는 상태이며, 완벽한 정배열로 최고의 매수 기회이다. 백원대의 저가주이기 때문에, 상한가에 도달하는 것도 쉽다. 서두르지 않으면 절호의 매수기회를 놓칠 수 있는 타이밍이 될 수 있다.

한경닷컴 [오늘의추천] O60-800-4300 전화 ▶ 연결 1번 ▶ 632번 [급등정보]

※ [오늘의추천] 베스트 전문가


◎ 레드블루 (☎ O60-800-4300 ▶ 1번 ▶ 525) : 영업이익 500%↑, 엔케이바이오 폭등을 능가할 극비재료주
◎ 해오름 (☎ O60-800-4300 ▶ 1번 ▶ 653) : 25조 시장 특허, 신종플루株 능가할 대박 테마주!

ARS정보 이용 시 정보이용료 30초 당 2,000원(VAT별도)이 부과된다.

[이슈 종목 토론실]
녹십자(273,500 -1.08%)/한국기술산업/알앤엘바이오/바이오톡스텍/제이엠아이/바이오랜드/우리이티아이/유니슨/삼성물산/하이닉스

■ [오늘의추천] 전문가는 일임매매, 수익률 보장 등의 불법행위를 하지 않으며, ‘전문가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 지난 추천 보기


※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자료입니다. 본 정보는 한국경제신문, 한경닷컴의 편집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제공되는 정보는 참고자료일 뿐이며, 본 사이트를 통해 제공된 정보에 의해 행해진 거래에 대해서 당사는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