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우콤(69,800 -1.27%)은 6일 미디어캐슬과 영화 온·오프 동시 개봉 및 온라인 2차 개봉에 대한 제휴 사업에 합의했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이 회사에 따르면 미디어캐슬은 이모션픽쳐스가 수입해 필름포럼등 극장에 상영하는 소규모·저예산 영화 판권을 보유한 업체다.

나우콤 관계자는 "미디어캐슬의 영화를 자사의 인터넷 방송 서비스 '아프리카'를 통해 극장과 함께 동시 개봉한다"며 "영화계에서 인터넷 방송을 통한 동시 개봉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상영방식은 일반 극장처럼 상영시간이 정해져있다"며 "같은 상영시간 대에 입장한 유저는 채팅을 통해 서로의 감상을 공유할 수 있다"고 전했다. 실시간 감상에 익숙하지 않은 고객을 위해서 다운로드 서비스도 제공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김장근 미디어 제휴 팀장은 "이번 제휴는 소규모·저예산 영화 개봉에 대한 업계의 고민과 새로운 사업모델에 대한 인터넷 업계의 고민이 잘 맞아 떨어진 결과"라며 "예술영화 또는 저예산 영화가 대중영화와 같은 상영관을 확보하기란 현실적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인터넷 방송이나 다운로드 등 온라인 유통이 영화 유통의 새로운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나우콤은 이번 제휴를 시작으로 온·오프 동시 개봉 및 온라인 2차 개봉의 사업모델을 영화 제작사 및 중견 수입사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한경닷컴 정현영 기자 j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