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비스(8,250 +0.36%).포인트아이.루멘스 등 수혜주 급등

코스닥시장에 정책효과가 뚜렷하다. 올 들어 손해를 크게 입은 투자자들이 연말 수익률 회복을 위해 정책테마주를 좇고 있다는 분석이다. 요즘같은 장에선 정책 발표 일정을 꼼꼼히 살펴 '길목지키기'에 나서는 것도 유효한 투자 방법이란 지적이 나온다.

24일 코스닥시장에선 새만금 개발 관련주를 비롯해 텔레매틱스 지원 기대주,IPTV(인터넷TV) 시행 수혜주,LED(발광다이오드) 보급 활성화 관련 종목 등 각종 정책 수혜주들이 급등세를 나타냈다. 불경기에 믿을 건 정부밖에 없다는 인식이 확산된 데다 그동안 소문으로만 무성했던 각종 정책이 구체화되면서 매수세가 몰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새만금ㆍ텔레매틱스 … 코스닥 '정책효과' 뚜렷

새만금 개발 관련주들은 전날 전라북도가 새만금관광지구 사업시행자로 전북개발공사를 지정하며 2010년 하반기 공사를 시작하겠다는 개발 일정을 제시한 데다 새만금특별법 시행령이 국무회의를 통과하자 사업에 속도가 붙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졌다. 카지노 게임기용 모니터를 만드는 토비스가 가격제한폭까지 오른 것을 비롯,환경복원 전문기업 자연과환경(8.23%)이 급등세를 나타냈다. 사업장이 인접 지역에 있어 새만금 관련주로 묶이는 레미콘 업체 모헨즈(2.01%)와 닭고기 전문업체 동우(0.68%)도 하락장 속에서 선전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자동차 통신 솔루션업체 및 학계 등이 참여하는 'VIT(자동차-IT) 클러스터' 구축계획이 발표된 텔레매틱스 업종도 시장의 주목을 받았다. 위치기반서비스(LBS) 전문기업 포인트아이가 장중 상한가까지 치솟았다가 4.88% 상승으로 장을 마감한 것을 비롯해 내비게이션 '아이나비'로 알려진 팅크웨어도 2.85% 올랐다.

VIT클러스터에는 현대차 SK에너지 KTF 포인트아이 등 각 분야 선도기업과 전자통신연구원(ETRI) 등 연구기관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이 같은 클러스터는 스웨덴 미국 등지에서 이미 시행되고 있는 제도로 우리나라에서도 협의체 구성에 대한 얘기는 이전에 많이 나왔지만 실행으로 옮겨졌다는 점에서 투자자들의 관심이 몰렸다는 분석이다.

안병익 포인트아이 대표는 "자동차 5대 강국이며 전 세계 IT(정보기술) 산업을 선도하는 우리나라가 두 분야를 결합한 텔레매틱스 사업을 본격 육성키로 했다는데 의미가 있다"며 "1000억원에 달하는 기술개발 지원금 및 연계산업 활성화 등 정책 지원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새해 1월1일부터 본격적인 IPTV방송 시행을 앞두고 있는 관련 기업들도 강세 대열에 동참했다. 지난 22일 방송통신위원회가 IPTV 기본형 상품요금을 1만4000원 안팎으로 정하는 등 상용서비스가 임박하면서 주가가 오름세를 보였던 관련 기업들은 이날도 셋톱박스 전문기업 한단정보통신(7.01%),전송망 장비업체 코위버(6.30%) 등이 급등하는 모습을 나타냈다. 전날 SK브로드밴드와 소규모 공급계약을 맺은 광네트워크 업체 에스인포텍(3.23%)도 오름세로 장을 마쳤다.

또 2013년까지 백열전구를 퇴출시키겠다는 정부의 발표로 LED 관련주들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는 가운데 그동안 시장의 관심을 받지 못했던 LED 업체들이 크게 올랐다. 루멘스는 조명용 LED시장 확대의 수혜가 기대돼 이틀째 상한가를 기록했으며 한성엘컴텍도 초강세 대열에 합류했다. 루미마이크로(5.38%) 엔하이테크(1.85%) 서울반도체(1.00%) 등의 주가 흐름도 좋았다.

새만금ㆍ텔레매틱스 … 코스닥 '정책효과' 뚜렷

이상윤 동양종금증권 선임연구원은 "내년 상반기까지 실적을 기대하기 힘든 상황에서 투자자들이 미래에 대한 기대감에 의지하고 있다"며 "구체적 계획이 나오는 테마를 좇아가는 모습"이라고 진단했다. 최관영 현대증권 연구원은 "지난주에 각광받은 4대강 정비사업 수혜주들이 이번 주 들어 부진한 데서 보듯 투자자들의 발빠른 순환매가 이뤄지고 있다"며 "뒤를 좇다가는 고점에서 잡을 확률이 높기 때문에 '길목 지키기'가 나은 전략으로 보인다"고 조언했다.

조재희 기자 joyja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