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일 한국큐빅(3,715 -0.67%)은 유형자산 취득을 위해 단기차입금을 기존 2억원에서 47억원으로 늘리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한경닷컴 문정현 기자 mjh@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