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탁금과 미수금이 모두 소폭의 증가세를 이어갔다.

19일 한국증권업협회에 따르면 18일 기준 고객 예탁금은 전날보다 188억원 늘어난 8조6천413억원으로 집계되며 이틀째 증가했다.

위탁자 미수금도 8천439억원으로 전날보다 170억원 가량 늘었다.

(서울연합뉴스) 고미혜 기자 mihy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