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증권은 19일 구조조정이 한창인 LIG손해보험에 대해 올해 이익 증가는 예상되지만 기업 체질 개선은 아직 이뤄지지 않고 있다며 당분간 투자를 관망하는 자세로 접근해야 한다고 밝혔다. 목표주가는 1만5700원.

한화증권은 현재 LIG손해보험이 명예퇴직과 경비절감을 중심으로 구조조정을 하고 있어 올해 순이익이 늘어날 전망이지만, 손보업계의 중심축인 장기실손형보험(통합보험) 분야에서 이 회사의 수익성이 낮은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한화증권은 LIG손해보험의 주가순자산비율(PBR)이 1배 수준이라 저평가 된 것은 사실이지만 지금 시행중인 구조조정이 이익의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는 질적인 수준의 전략 변화로 이어질 지 지켜본 후 투자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한경닷컴 이혜경 기자 vix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