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디리요네(CLSA)증권은 13일 한국타이어(13,800 +0.73%)의 올해 실적에 대한 시장 컨센서스가 여전히 너무 낙관적이라고 지적했다.

지분법 평가이익 증가 덕분에 1분기 순익은 양호할 수 있으나 영업이익은 실망스러울 것으로 관측.

투자의견을 매도로 제시했다.

한경닷컴 장원준 기자 ch100s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