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노무라증권은 하나은행 3분기 실적이 컨센서스를 상회했다고 평가하고 종전 투자의견 강력매수를 지속한다고 밝혔다.

노무라는 04년도 배당수익률 5.1%가 매력적이라고 추천하고 목표주가 3만3,500원을 지속했다.

한경닷컴 박병우기자 parkbw@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