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종합금융증권이 LG생명과학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했다.

18일 동양증권 김치훈 분석가는 LG생명과학의 2분기 실적이 흑자전환된 점을 감안할 때 그동안의 적자 시현에 따른 재무안정성에 대한 불안감이 해소될 것으로 내다봤다.

또한 하반기 이후 주요제품의 매출호조와 신약관련 Milestone 유입으로 흑자를 유지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공개매수 실패로 인한 신뢰상실과 대주주 관련 물량부담을 안게 될 것으로 예상했다.

2분기 흑자전환과 팩티브의 MDRSP 적응증 확대,Humatrope의 적응증 확대와 같은 다양한 호재 등이 긍정적 작용을 할 것으로 덧붙였다.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한 가운데 목표가를 6만원으로 제시했다.

한경닷컴 장원준 기자 ch100s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