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스타테크놀러지는 28일 열린 임시주주총회에서 회사명을 에스비텍(SBTEK)으로 하는 정관일부변경안을 승인했다.

회사는 최대주주 변경에 따른 기업이미지 제고 차원에서 회사이름을 바꿨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