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티아이는 금천구 가산공장을 송빈산업개발에 80억1천3백만원에 처분했다고 28일 밝혔다.이 고정자산의 장부가액은 45억7천5백만원이다.

회사는 공장이전 및 차입금 상환을 위한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