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야전자는 계열사인 디라직에서 개발한 DMA칩을 적용한 차량용 디지탈 앰프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회사는 새로운 개념의 디지털 앰프를 모듈화한 신제품을 샘플제작해 내달 1일 해외바이어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