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우미르피아는 28일 최근의 주가급락과 관련 "이번 실시될 임시주총에서 논의될 이사 해임건 및 선임건이 신임이사에 대한 선정을 신중히 검토하는 과정에서 임시주총 개최절차가 지연되고 있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