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윤식 메리츠증권 애널리스트는 28일 INI스틸에대한 6개월 목표주가로 8천원을, 투자의견으로 `매수'를 각각 유지했다.

건설경기 둔화와 고철가격 상승은 이미 주가에 반영됐다고 말했다.

내년에 내수가 줄어도 철근과 형강의 수입물량이 감소하기 때문에 이 분야의 가동률은 떨어지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고철가격 강세는 원화환율의 하락으로 어느정도 상쇄된다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윤근영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