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엔코는 5일 특수관계인 대현에 26억6천9백만원을 출자했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지엔코의 대현에 대한 총 출자액은 41억5천만원으로 늘었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