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일 금융통화위원회는 정례회의를 열고 콜금리 목표치를 현 수준, 4.25%에 묶어두기로 결정했다.

한경닷컴 양영권기자 heem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