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제지는 정읍공장 제지생산시설 추가에 2백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고 5일 밝혔다.

회사는 특수지 경량도공지 및 환경친화제품 등 수입대체품 년 3만톤을 생산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투자기간은 내년 10월까지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