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제당은 TS건설을 계열사에서 제외했다고 30일 밝혔다.이로써 대한제당의 계열사 수는 16개로 줄었다.

대한제당은 토목 건축업체인 TS건설이 우인산업에 흡수합병됨에 따라 계열사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대한제당은 TS건설에 183억8천3백만원을 출자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