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N은 신문발행업 메트로서울홀딩스(대표 이규행)를 계열사에 추가했다고 30일 밝혔다.

VON은 메트로서울홀딩스의 유상증자에 참여,3억원을 출자하고 지분 30%를 취득했다.

VON측은 지하철 승객을 대상으로 하는 타블로이드판 일간지 사업진출을 위한 투자라고 설명했다.

서울 용산구 한강로에 소재를 두고 있는 메트로서울홀딩스의 자본금은 2억원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