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흥멀티통신이 지방방송사 KCN고령방송에 10억원 규모의 방송통신 시스템을 공급키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대흥멀티통신 관계자는 “이번에 공급하는 방송통신 시스템은 송수신장비 및 광케이블 등 케이블방송용 설비”라며 “다음달 말까지 공급 완료키로 했다”고 말했다.

그는 케이블 방송 등의 디지털 방송 실시로 인해 본격적인 디지털 방송장비 도입이 예상되고 있어 디지털 방송 시스템 등의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