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증권이 대전광역시의 ABS(자산유동화증권)의 발행을 주관, 자금유치에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대전도시철도1호선 운영시스템 구축공사를 위한 필요자금 2,500억원 중 1차 발행분인 200억원의 자금을 조달했다.

이번에 ABS의 대상자산은 하나은행이 대전도시철도 1호선 운영시스템 임대유한회사(Paper Company)에게 대출을 실행한 대출채권이다.

하나은행은 향후 2006년까지 건설공사 자금의 필요시마다 2,500억원의 한도내에서 대출을 실시하게 된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