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유팩 등을 생산하는 한국팩키지 관계자는 30일"1.4분기 매출액은 84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의 82억원과 거의 비슷한 수준"이라고말했다.

이어 "올해 매출은 작년보다 11% 늘어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면서 "이는 작년에 설비투자를 한데다 올들어 수출확대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윤근영 기자 keunyoung@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