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증권은 30일 휴맥스의 저가매리트가 크게 부각되고 있다며 매수에서 강력매수로 투자의견을 상향했다. 적정주가는 7만1,000원을 제시했다.

최근 STB산업에 대한 우려와 전반적인 코스닥시장 약세로 인한 낙폭 과대로 저가 메리트 부각됐다는 것.

방송사시장 진출과 디지털케이블TV시장 선점 등 향후 또 다른 성장을 위한 비전 제시로 성장성 한계에 대한 우려감이 해소됐다는 설명이다.

적정주가 7만1,000원은 휴맥스의 성장성 및 수익성과 비교시 보수적인 것으로 일단 해외 동종업체의 시장대비 프리미엄을 목표로 한 것.

한경닷컴 한정진기자 jjh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