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거래소는 16일 아남전자의 회사정리절차가 종결됨에 따라 18일부터 이 종목의 관리종목 지정을 해제한다고 밝혔다.

증권거래소는 아남전자가 지난달 정리계획 변경에따라 유상증자 250억원, 전환사채 200억원 발행, 출자전환 1천441억원 등으로 재무구조를 개선하고 정리담보권및 정리채권 상환으로 경영이 정상화돼 관리종목에서 해제한다고 설명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종현기자 kimjh@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